막장운영 불량센터바디체인지 본선은?초콜릿 복근을 만드는 법
서비스 전체보기
뉴스
 - 전체기사
 - 피트니스
 - 메디칼
 - 푸드/영양
 - 스타일
 - 기획/연재
 - 행사/동정
 - 조이포커스
 - 조이피플
 - 전문가칼럼
 - 기사제보
운동영상강의
 - 운동영상강의 전체보기
 - 부위별 운동법 검색
 - 근력운동
 - 요가
 - 스트레칭
바디체인지
조이토크
회원권양도
 - 회원권팝니다
 - PT이용권 팝니다
PT 아카데미
 - 생활체육지도자 3급 기출문제 풀이
트레이너 자료실
 - 프리미엄 자료실
 - 일반 자료실
구인구직
 - 구인정보 전체보기
 - 구직정보 전체보기
중고장터
 - 팝니다 전체보기
 - 삽니다 전체보기
쇼핑몰
최종수정 2018.06.01 15:12
[피트니스 위기설]경영혁신, 신뢰회복 등이 열쇠
2012.11.23 03:31  |  조이피트 공동취재 기자  newbamm@medinfit.co.kr
로그인하세요
 0 

경기침체가 장기화되면서 지난달 부도업체수가 연중 최다를 기록하는 등 국내산업 전반에 위기의 그림자가 드리우고 있다.

지난 19일 한국은행에서 발표한 '2012년 10월중 어음부도율 동향'에 따르면, 법인과 개인사업자를 합한 전국의 부도업체수는 9월 102개에 비해 14개 증가한 116개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이후 최고치를 기록한 것으로, 업종별로는 서비스업 13개, 제조업 6개, 건설업 1개씩 부도업체가 증가했다.

반면 신설법인 수는 5639개로 9월보다 56개 줄었다. 이는 지난해 11월(5432개) 이후 가장 적은 수치다.

이러한 불황속에서 피트니스 업계에도 위기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폐업률은 다달이 최고치를 기록하고 시장 분위기는 호의적이지 않다.

하지만 위기속에는 반드시 기회가 동반되기 마련이다.

최근 증권업계에 따르면, 의료나 피트니스 등의 헬스산업과 게임, 영화 등의 불황형 소비주가 최대 관심사로 꼽히고 있다.

이는 경기지수에 영향을 덜 받거나 혹은 경기와 반대로 움직이는 산업을 의미한다.

때문에 증권가에서는 불황에 따른 소비지수가 변화하면서 소비패턴이 이러한 항목에 집중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한 투자사 관계자는 "우리보다 앞서 불황을 경험한 일본을 봐도 헬스산업과 영화 등의 지출 규모가 큰 폭으로 늘었다"며 "불황에 따른 소비 패턴의 변화가 기회가 되는 산업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전했다.

이러한 소비패턴의 변화는 이른바 '힐링 소비족'의 증가를 봐도 알 수 있다.

힐링 소비족은 오랜 경기 침체에 지친 마음을 치유하기 위한 소비를 하는 사람들을 지칭한다. 이들은 식품과 의류 등에 소비되던 패턴을 바꿔 자신의 건강을 관리하고 문화콘텐츠를 즐기는 쪽에 소비를 집중시킨다.

실제 직장인 C씨는 최근 회사내에 있던 피트니스 센터 대신 집 근처에 위치한 피트니스 센터로 옮겼다. 운동을 통해 스트레스를 해소해왔기때문에 좀 더 시설이 좋은 곳으로 투자하겠다는 생각에서 내린 결정이다.

현재 그는 월 40만원 정도를 투자해 퍼스널 트레이너를 통한 운동교습 프로그램에 참가하고 있다. 월급의 4분의 1 이상을 투자하는 것이지만, 부담보다는 보상이 필요한 시기라는 판단때문에 앞으로도 지속할 계획이다.



센터 스스로 '신뢰회복 자구책 마련' 고심해야

하지만 시장의 여건이 좋아진다고 해서 위기가 전부 해소된 것은 아니다.

무엇보다 먹튀 센터 등으로 얼룩진 피트니스 센터의 신뢰를 찾는 것이 중요하다. 이를 위해 센터 스스로 소비자의 신뢰를 얻을 수 있는 대책을 내놓는 것이 필요하다.

때문에 피해구제 보험 가입이나 에스크로 제도 등으로 소비자 보호 및 구제장치를 마련하는 것은 좋은 대안이 될 수 있다.

특히 통신판매에 대한 소비자 보호장치로 쓰이던 에스크로 제도가 대표적인 보호방안으로 떠오르고 있다. 이 제도는 구매자가 물품대금을 중립적인 제3자에게 입금하면 제3자가 물품수령을 확인후 판매자에게 대금을 지급하는 방식이다.

때문에 이를 피트니스 센터에 적용한다면, 연간 회원권을 구입한 소비자들의 불안을 대폭 줄여줄 수 있는 대안으로 자리잡을 수 있다.

이와 함께 피트니스 센터 회원약관을 재정비하고, 시설유지나 관리에 대해 무한 책임을 보증할 수 있는 장치를 마련하는 것도 중요하다.

아울러 회원관리의 통합 전산화, 센터 운영의 선진화, 홍보 방식의 다양화 등도 피트니스 센터들이 풀어야 할 과제다.

무엇보다 피트니스 대표 단체를 중심으로 이른바 '먹튀 센터'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일정 기간 공시하는 방안이 마련되어야한다.

A 피트니스 관계자는 "사실 피트니스 센터야말로 선진형 시스템으로 제대로 운영하면 망할 수가 없는 사업이다"라며 "트레이너들의 전문성 확보, 센터 스스로 소비자 신뢰를 회복할 수 있는 자구책 마련, 업계를 흐리는 악성업주들의 퇴출 등이 어느때보다 시급하다"고 조언했다.






조이피트 공동취재 (newbamm@medinfit.co.kr)


Copyright (c) MEDINFIT All rights reserved.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로그인하세요
 0 


 
[피트니스 위기설]먹튀 센터가 소비자불신 높여  |   기획/연재


총 4글
0 / 300자  
  우장산LEO 13.06.22 20:16
흠.... 걱정이네요
  총 0댓글
  MAXBEST 12.11.30 19:27
읽는 글들로만...위기다 뭐다 ....이러한 기사 이제는 안좋은것 같네요 ㅠㅠ다같이 일어 섭시다^^!!!!!!!!!!
  총 0댓글
  carter 12.11.27 16:36
이런글 보면 걱정이네 정말...
  총 0댓글
  PT-stler 12.11.25 16:51
회원들 등쳐먹고 먹튀하는 몇몇센타들때문에 아무문제없는 다른 센타들까지 피해를 입는듯!!!!나뿐놈들!!!
  총 0댓글
    1    

 
살빼니 퇴행성관절이 좋아짐
ㅡ그냥저냥
삶은 달걀을 먹는게 아니면 후라이..
감사합니다
ㅊㅅ
ㅏㄴ
단백질 꾸준히 섭취해야겠네요~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 보호정책 광고안내 고객센터